티스토리 뷰

너무 과하지도 않지만 그렇다고 너무 가볍지 않은 스타일. 평소에도 입을 수 있지만 그렇다고 소개팅에도 못 입고 나갈 이유가 없는 소개팅 복장들이다. 자신만의 스타일로 소화하면 평소에도 불편하지 않게 입고 다니면서 패셔너블 하다는 소리를 들을 수도 있다. 첫인상에서 지루하거나 고루한 사람처럼 보이지 않으면서도 예의를 크게 벗어나지 않는 차림. 평소 시도 해 보지 않은 스타일이라면 소개팅이나 데이트를 핑계삼아 앞으로의 스타일 변화에도 써 먹을 수 있는 스타일 들이다. 

 

댓글
댓글쓰기 폼